•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포토뉴스

‘반의반’ 정해인, 훈훈함 치사량 첫 촬영 스틸 공개
파이낸셜뉴스 | 2020-02-18 08:11:05
반의반

[파이낸셜뉴스] 올 봄 안방극장에 짝사랑 감성을 전파할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 정해인의 첫 촬영 스틸이 공개됐다. 치사량을 넘어선 그의 훈훈한 매력이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오는 3월 23일 밤 9시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정해인 분)과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채수빈 분)가 만나 그리는 시작도, 성장도, 끝도 자유로운 짝사랑 이야기. 이중 정해인은 N년차 짝사랑 중인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 역을 맡아 설렘을 전파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안구를 정화시키는 정해인의 첫 촬영 스틸이 공개돼 기대감이 상승한다. 공개된 스틸 속 정해인은 따사로운 햇살이 쏟아지는 창가에 앉아 순둥한 멍뭉미를 터뜨리고 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특히 그의 반짝이는 눈망울과 입가에 달콤하게 피어난 미소가 보는 이들을 단숨에 빠져들게 한다.

이와 함께 정해인은 일잘남(일 잘하는 남자)의 면모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모니터 앞에 자리를 잡은 그는 곧 화면 속으로 빨려 들어갈 듯 초 집중한 표정으로 일에 대한 열정을 느끼게 한다. 이어 정해인은 의자를 밀어 둔 채 쪼그려 앉아 연구에 열중한 모습이다.

한결 편안해진 복장과 테이블을 가득 채운 문서들 사이사이 던져진 구겨진 종이 뭉치가 밤낮없이 연구에 몰두하는 정해인의 하루를 엿보게 하며, ‘일하는 남자는 멋있다’라는 말이 자연스레 떠오르게 한다.

이에 ‘반의반’ 제작진은 “정해인은 첫 촬영부터 ‘하원’ 그 자체였다. 높은 집중력과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지닌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의 모습에 이어 따뜻하고 깊은 눈빛으로 몽글몽글한 짝사랑 감성을 퍼뜨려 촬영장을 설렘으로 물들였다”면서, “오는 3월 시청자들의 마음을 한층 포근하게 만들 사랑 이야기로 찾아 뵙겠다. ‘반의반’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은 짝사랑 N년차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과 그런 그의 짝사랑이 신경 쓰이는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가 만나 그리는 사랑 이야기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